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옥천군-㈜비에스이엔씨 청산산업단지 입주계약 체결
   

충북 옥천군이 지난 2013년 조성한 청산산업단지에 100억원대 규모로 투자할 우량기업과 입주계약을 체결했다.

5일 군에 따르면 이날 김재종 옥천군수와 ㈜비에스이엔씨 박진홍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청산산업단지 입주계약을 체결했다.

이날 계약으로 청산산업단지 분양율은 기존 77%대에서 88%대를 넘어서고, 미분양은 2필지로 줄어들게 됐다.

㈜비에스이엔씨는 청산산업단지 내 2만6천34㎡를 분양 받아 5천699㎡ 규모의 제조 및 부대시설 등을 건립하는 등 2022년까지 약 100억원 가량을 투자할 계획이다.

내년 6월 경 제조·설비를 위한 공장을 준공해 본격적인 제품을 생산 할 계획으로 2022년까지 공장가동에 필요한 80여명의 인력도 채용한다.

지역생산 자재를 우선 사용하고, 지역민을 근로자로 우선 채용할 것으로 보아 지역경제가 모처럼 활기를 띌 것으로 보인다.

㈜비에스이엔씨는 대구광역시에 소재한 1차 철강 제조업, 육상 금속 골조 구조재 제조업 전문 업체다.

뛰어난 기술력을 바탕으로 공격적인 투자를 하는 등 전국의 대표되는 1차 철강 제조업체로 발돋움 할 수 있는 잠재력을 갖춘, 향후 미래가 더욱 기대되는 기업이다.

청산산업단지는 468억원을 들여 2013년 청산면 인정리 333번지 일원 25만5천967㎡을 조성해 현재 화학제품제조업, 식료품제조업 등을 생산하는 11개 업체가 입주해 있다.

신동기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