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생거판화미술관 세화판화 기획전
   

진천군립 생거판화미술관은 내년 2월 17일까지 기획전인 <복을 주는 판화-세화판화>展을 통해 60여점의 작품을 전시한다.

오픈 행사는 오는 8일 오후 2시 진천군립 생거판화미술관에서 갖는다.

이번 전시는 한국목판화협회 소속 작가들과 함께하는 전시로 2019년 기해년(己亥年)를 맞이해 세화(歲畵)판화를 전시한다.

2019년 황금돼지해를 맞이해 한국목판화협회소속 28명의 작가는 세화 제작 판화와 세화판목, 기존 작품 출품했다.

세화판화는 질병이나 재난 등의 불행을 사전에 예방하고, 한 해 동안 행운이 깃들기를 기원하는 그림이다.

판화미술관은 군민 및 관람객이 한 해를 잘 마무리하고 복이 깃든 새해를 맞이하기를 바라며 이번 전시회를 마련했다.

 

 

이희영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