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괴산군, 2019년 1단계 공공근로사업 시행

충북 괴산군은 취약계층의 생계 및 고용안정과 삶의 질 제고를 위해 ‘2019년 1단계 공공근로사업’을 오는 3월 29일까지 시행한다고 10일 밝혔다.

군에 따르면 지난 7일 시작된 이번 1단계 공공근로사업은 12개 사업장에서 총 18명이 참여한 가운데 운영되고 있다.

이번 1단계 공공근로사업으로는 △푸드뱅크 마켓운영 도우미사업 △청소년문화의 집 환경미화사업 △장애인 무료급식 도우미사업 △4개 공공시설물 환경정비사업(국민체육센터·문화체육센터·수옥정·괴강관광지) △폐자원 재활용품 선별작업 △우렁이양식장 운영사업 △유기농생태체험관 관리사업 △괴산읍 시가지 환경정비사업 △청소년 북카페 복지사업 등 12개다.

특히, 군은 지역 일자리에 꼭 맞는 인력 선발을 위해 참여자가 직접 사업분야를 선택·신청 후 해당 사업장에 배치하고, 대상자 선발 시 △차상위계층 △여성세대주 △장기실업 및 휴·폐업자 △북한이탈주민 △장애인 등에게 가점을 부여하는 등 일자리사업 효과를 극대화하고 있다.

이와 함께 군은 공공근로사업을 통한 일자리 확충을 위해 올해 군 예산을 지난해보다 5000만원이 증가한 2억7천여만원을 확보, 연 80명에 달하는 추가 일자리를 창출한다는 계획이다.

공공근로사업 관련 자세한 사항은 괴산군 경제과 일자리창출팀(☏043-830-3325)이나 각 읍·면사무소로 문의하면 된다.

신동기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