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인물
충북 권선욱 도로과장, 녹조근정훈장 수상

충청북도 권선욱 도로과장이 2월 1일 녹조근정훈장을 수상했다.

녹조근정훈장은 행정안전부가 국가관․사명감․공직관이 투철하고 국정과제 추진 및 국가 경쟁력 강화에 기여한 공무원에게 국무회의 의결 및 대통령 재가를 거쳐 수여하는 공직 최고의 상이다.

권선욱 도로과장은 1988년 공직을 시작하여 31년 근무기간 중 도로건설 부서에서만 15년 이상을 근무하였으며, 충북대 토목공학과에서 토목 건설 분야 박사 학위, 국가공인 토목시공기술사 자격증을 취득하는 등 도로 분야의 전문가이다.
   
권 과장은 투철한 사명감과 열정, 현장감각으로 충북도의 핵심 SOC사업 추진을 위한 정부예산을 확보하고 정부의 도로건설계획에 충북의 여러 여건이 충분히 반영되도록 국회, 국토교통부와 기획재정부 등 정부 부처를 수차례 방문하여 괄목할 만한 성과를 이루었다.

2008년도 이후 사업추진이 중단된 중부고속도로 확장공사 서청주IC~증평IC 구간 설계비(국비 20억원)를 확보하여, 향후 전 구간 확장 사업을 위한 물꼬를 트는 등 충북도 최대 현안사업 해결을 위해 노력하였으며, 충북 전역을 하나의 생활권으로 묶는 충청내륙고속화도로 2~3공구(21.5km 음성 원남~충주 중앙탑)를 2018년 6월에 착공,  2018년 12월 옥천~보은(17.9km 인포~보은 1~3공구) 준공, 2018년 8월 괴산~괴산IC(6.1km) 준공하는 등 조기건설에도 노력하였다.

또한 사람 중심의 안전하고 편리한 도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2018년 지방도 5개 노선(산성~무성, 재오개~진의실, 금고~비산, 용곡~미원, 하시도로) 총 13.38km를 준공하는 등 도내 어디서나 연결이 가능한 연계 도로망 구축으로 도내 균형발전을 촉진하였다.
 
2018년 10월에는 ‘충청북도 지역건설산업 활성화 지원에 관한 조례’를 개정하여, 100억원 미만 소규모 공사에서의 적정공사비가 확보되고, 도내 발주사업에 중소 건설산업체 참여기회가 확대되도록 하였으며, 어린이 보호구역 개선사업 등 행정안전부로부터 국비를 확보하여 33개소 지역교통안전환경 개선사업을 추진하였다. 

권 과장은 “함께 애써주는 직원들에게 감사를 전하며, 주요 SOC사업은 최소 10년 이상 소요되는 만큼 장기적인 비전과 정부예산 확보가 중요하다. 사통팔달의 충북 도로 건설을 통해 ‘함께하는 도민, 일등경제 충북’을 건설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이희영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