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미담(美談)
사랑의 떡 나누기, 15년째 이어온 이웃사랑보은읍생활개선회 사랑의 떡 70여 곳에 전달

보은읍 생활개선회(회장 황금자)는 14일 보은읍 일원 경로당을 찾아다니며 어르신들과 사랑의 떡으로 따뜻한 정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보은읍 생활개선회 회원들이 십시일반 모은 400 kg 가량의 쌀로 절편을 만들고, 회원들이 함께 모여 직접 나박김치를 담고 음료수를 준비하여 마을 경로당 등 70여 곳에 전달했다.

마을 경로당을 방문해서는 청소도 하고 떡과 나박김치, 음료수를 드리면서 어르신들과 여러 가지 담소를 나누며 말벗이 되어드렸다.

황금자 회장은 “농번기가 오기 전에 어르신들과 작은 정성이지만 함께 나누고 싶어 회원들과 이번 해사를 준비했다”며, “어르신들이 기뻐해 주시니 준비하는데 고생은 했지만 회원들 모두가 뿌듯해했다.”고 전했다.

보은읍 생활개선회 소속 108명의 회원들은 나눔을 통해 더불어 사는 행복한 보은만들기에 노력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이러한 노력을 계속해서 이어나갈 계획이다.

나미영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