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이배훈 증평부군수, “국가안전대진단에 철저 기할 것” 당부

이배훈 증평부군수가 국가안전대진단 기간(2.18.~4.19.)을 맞아 15일 지역 내 복지 시설 2곳에 대한 합동점검을 실시했다.

국가안전대진단은 주민들의 참여로 사회곳곳의 위험을 파악‧조치하는 등 안전한 사회 실현을 목표로 전국적으로 추진된다.

이 부군수를 비롯한 관계 공무원 및 전문가 9명으로 구성된 합동점검반은 이날 증평읍 내성리 증평종합사회복지관과 신동리 삼보사회복지관 2곳을 찾았다.

합동점검반은 이날 건축, 전기, 가스, 소방 등 각 분야에 대해 정밀진단하고 긴급 상황 시 피난 대책 등에 대해 집중 점검했다.

이 부군수는 오는 19일에도 숙박시설 5개소와 목욕탕 2개소에 대한 진단에 참여한다.

한편, 군은 국가안전대진단 기간이 도래하는 4월 19일이 되기 전까지 문화체육시설 및 교량 등 공공시설 전체에 대한 일괄점검을 마친다는 계획이다.

이와 함께 일반주택 및 공동주택 등에 안전점검표를 배부하고 주민들의 자발적인 점검 참여 독려에 힘쓸 방침이다.

이 부군수는“국가안전대진단 기간에 점검자뿐만 아니라 주민들의 관심과 실천이 중요하다”고 강조하며“자발적인 신고와 자율적 안전점검실시에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다.

강영식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