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진천군의회 김성우 의원 “충북혁신도시 세무지서 신설해야”
   

진천군의회 김성우(나선거구) 의원이 ‘충북혁신도시 세무지서 신설’을 주장했다.

김성우 의원은 지난 22일 열린 제276회 진천군의회(의장 박양규) 임시회에서 ‘충북혁신도시 세무지서 신설 촉구 건의문’을 발의했다.

군 의회는 건의문을 통해 “진천군과 음성군은 역사적·지리적·문화적 동질감을 공유하고 있는 공동생활권역이며, ‘최근 3년간 납세자 수 112.8% 증가’, ‘세수 7천억원 규모 달성‘ 등 중부권 경제성장의 핵심지역”임을 강조했다.

이어 “충북혁신도시 내 세무지서 신설은 최근 국세청의 정책 기조인 ‘현장 밀착형 세무서비스 제공’과 문재인 정부의 새로운 국가균형발전 전략인 ‘혁신도시 시즌2’에도 부합한다”고 그 당위성을 설명했다.

군 의회는 건의문을 채택하고 진천군청, 음성군청, 음성군의회와 공동 대응키로 결의했다.

박양규 진천군의회 의장은 “현재 진천군, 음성군 주민들은 국세민원 해결을 위해 원거리인 청주시, 충주시로 이동하는 불편을 감수하고 있다.”말하며 “현재 이원화된 국세행정 관리구역을 이용의 편리성 등을 고려하여 일원화하는 데 적극 협조하겠다”고 밝혔다.

군 의회는 건의문을 국회, 기획재정부, 행정안전부, 국세청 등에 전달했다.
 

강영식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