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스포츠
옥천 삼양초, 회장기 도내 유도대회 금메달 2개, 동메달 1개 쾌거
   

충북 옥천 삼양초등학교(교장 이정자)는 고 인산 남궁윤 선생 21주기 및 제 45회 회장기도내 유도대회에서 금메달 2개, 동메달 1개를 획득하는 쾌거를 거두었다.

삼양초등학교는 지난 4월 5일 제48회 충청북도소년체육대회를 5학년 김안영, 6학년 김태준 학생의 금메달을 시작으로 제47회 전국춘계초등중고등학교 유도연맹전에서 동메달(6학년 김태준), 제12회 청풍기 전국유도대회는 은메달(6학년 김태준)로 연이어 메달 행진을 이어오고 있다.

오늘 제45회 회장기 도내 유도대회에서는 어강선 유도코치(옥천중학교 소속)의 예상대로 6학년 김태준 금메달, 5학년 김안영 금메달, 4학년 이환희 동메달을 획득하는 쾌거를 이루었다. 삼양초등학교는 유도부는 매일 아침 어강선 유도코치의 숙련된 지도 아래 체력증진 및 유도 기술을 익히고 있다.

삼양초등학교 이정자 교장은 “우리 학교 학생들이 저마다의 재능으로 다양한 분야에서 자신의 꿈을 펼쳐나가는 모습을 볼 때마다 교육의 보람의 느낀다.”며, 앞으로도 유도부에게 격려와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삼양초등학교 5학년 김안영, 6학년 김태준 학생은 이달 26일 전북 고창에서 열리는 전국소년체전에서 다시 한 번 뛰어난 실력을 보여 줄 예정이다.

김창복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창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