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이배훈 증평부군수, 2020년 균특 지방이양사업 추진위해 발품행정
   

이배훈 증평부군수는 11, 12일 이틀 연속 충북도청을 찾아 2020년 국가균형발전특별회계(이하‘균특’) 지방이양사업 추진의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했다.

지난해 10월 정부가 발표한 재정분권 추진방안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함이다.

재정분권 추진방안은 균특 포괄보조 사업을 중심으로 3.5조원 내외 규모의 중앙정부 기능을 지방으로 이양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이에 군이 추진하는 총 20개 378억원(균특 112억원)에 달하는 균특회계 시․도자율계정 사업도 내년도에 충북도로 그 기능이 이양된다.

사업별로 살펴보면 △청소년 문화의 집 건립 △보강천 생태하천 복원 △별천지 숲 인성학교 건립 △좌구산 숲하늘 둘레길 조성 △도안농공단지 공업용수 확장 등 계속사업 9개 210억원(균특 55억원)이 포함됐다.

신규사업에는 △연탄~산업단지간 도로개설 △좌구산 분젓치 산새길 테마로드 조성 △명품 가로수길 조성 등 11개 사업 168억원(균특 예산 57억원)이 속했다.

이 부군수는 “국가균형발전특별회계 시․도자율계정으로 추진하던 지방이양 사업의 지속 추진을 통해 군민 편의 증진 및 지역 경제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강영식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