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스포츠
제30회 한국실업양궁연맹 회장기 양궁대회 보은서 개최

초여름 햇살이 뜨겁게 내려쬐는 6월, 대한민국 최고 궁사를 가리는 ‘제30회 한국실업양궁연맹 회장기 양궁대회’가 13일부터 18일까지 6일간 보은스포츠파크 축구장에서 개최된다.

한국실업양궁연맹에서 주최·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13일 오후 3시 40분 보은스포츠파크 축구장에서 열리는 개막식을 시작으로 6일간의 열전에 돌입한다.

경기종목은 리커브 개인전·단체전·혼성경기, 컴파운드 개인전으로 총 29개팀, 180여명의 선수가 기량을 겨룰 예정이다.

경기는 13일 공식연습 및 대표자회의를 시작으로 14~17일 4일간 남·녀 개인전 및 단체전 예선을 거쳐 대회 마지막 날인 오는 18일 결승전이 열릴 예정이다.

이번 대회에는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개인·단체전 2관왕인 구본찬(현대제철), 단체전 금메달리스트 기보배(광주광역시청), 2012년 런던올림픽 개인전 금메달리스트 오진혁(현대제철),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금메달리스트 이은경(순청시청), 송윤수(현대모비스)등 국가대표 메달리스트들이 참가한다.

 

김창복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창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