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건강
공주시, 대상포진 무료 예방접종 차상위까지 확대

공주시(시장 김정섭)는 만 65세 이상 기초생활수급자를 대상으로 실시하던 대상포진 무료 예방접종을 이달부터 차상위 계층까지 확대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접종대상은 과거 대상포진 접종력이 없는 만 65세 이상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 계층으로, 신분증을 지참하고 보건소나 가까운 읍면 보건지소를 방문하면 무료로 예방접종이 가능하다.

시에 따르면, 면역력이 떨어지는 60세 이상의 성인에게서 많이 발생하는 대상포진은 극심한 통증과 치명적인 합병증을 동반하는 질병으로, 평생 한 번의 예방접종만으로 예방이 가능하다.

하지만, 고가의 비용 때문에 접종률이 높지 않았던 만큼, 이번 무료 접종대상 확대로 경제적 부담을 느꼈던 기초생활수급자나 차상위계층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나미영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