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보은군-청주마이크로병원 협력체제 첫 결실
   

청주 마이크로병원(이사장 민지홍)이 보은군민 어르신 2명(수한면․회남면)에게 무릎인공관절 무료 수술을 해줘 지역에서 화제다.

이번 수술은 지난해 11월 보은군과 마이크로병원 간에‘의료서비스 증진 및 두 기관의 상호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에 따라 마이크로병원이 무릎관절을 쓰지 못해 거동이 불편한 저소득계층 어르신 두 명에게 무릎인공 관절 수술을 해준 것으로, 두 어르신은 지난 5월 15일과 30일 두 번에 걸쳐 양쪽 무릎 수술을 받고, 3주 간의 회복기와 재활치료를 거쳐 지난 13일 퇴원했다.

이번 수술을 집도한 금상욱 원장(정형외과 전문의)은 “두 분 모두 수술이 성공적으로 끝나 앞으로 일상생활에 큰 불편함이 없을 것”이라며, “의학의 발달에도 불구하고 돈이 없으면 제대로 치료도 받을 수 없는 시대에 보은군과 마이크로병원의 뜻깊은 협력을 통해 의술(醫術)을 너머 인술(仁術)을 실천할 수 있는 기회가 되어 무척 뿌듯했다.”고 말했다.

한편, 정상혁 군수는 지난 10일 보은군민에게 무료로 수술을 해준 청주마이크로 병원에 직접 찾아가 병원 측에 감사의 뜻을 전하고 재활치료 중인 어르신들을 위문하고 온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정 군수는 “우리고장의 명칭이 보은(報恩)이다. 청주 마이크로병원측에서 우리군민을 위해 베풀어준 사랑을 마음속 깊이 새기고 언제가 될지는 모르겠지만 결초보은하는 날이 온다면 그 은혜에 보답하겠다”며, “이번에 수술을 받은 환자들이 하루빨리 쾌차해 지역을 위해 활발히 활동해주시길 희망 한다”고 말했다.

강영식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