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청주시, 장애인 친화음식점 ‘더 편한 세상’ 지정 현판식장애인 위한 식당 경사로 설치 지원 등, 총 16곳 지정
   

청주시가 14일 상당구 소재의‘서민장어’음식점에서 시장, 시의원, 장애인 단체, 휠체어 장애인 등 3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청주시 장애인 친화음식점 더 편한 세상’현판식을 가졌다.

시는 작년 9월‘청주1번가(시민생각 이슈토크)’에서 휠체어 이용 장애인이 식당 출입구 계단 때문에 음식점 이용을 할 수 없어 불편하다는 의견을 반영해 사)한국지체장애인협회충북협회 청주시지회(회장 최순옥)를‘장애인 친화음식점 지정사업’수행기관으로 선정하고 경사로 설치 등에 힘을 쏟았다.

지체장애인협회는 장애인의 이용희망 식당 조사를 거쳐 경사로 설치를 희망하는 음식점 10곳을 선정하여 편의시설 설치를 지원했다. 또한 편의시설 설치 의무 시설이 아님에도 경사로를 기 자체 설치한 음식점 6곳도 포함해 총 16개 식당에 대해 장애인 친화음식점으로 지정(현판 설치)을 완료했다.

휠체어 이용 장애인 A씨는“앞으로 더 많은 식당과 상가에 편의시설이 설치되어 장애인이 더 편하게 일상생활을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나미영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