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공주시 신관동새마을회, 다문화가족과 명절음식 만들기 ‘훈훈’
   

공주시 신관동(동장 강명구)은 지난 10일 공주시 여성회관에서 관내 다문화가족을 대상으로 명절음식 만들기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신관동새마을회(회장 김용하, 부녀회장 손대식)가 주최한 이날 행사에는 신관동 거주 다문화가족 2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추석 대표음식인 송편과, 삼색전 등을 만들어보며 한국의 명절 분위기를 한껏 즐겼다.

특히, 이렇게 정성스레 만든 음식은 관내 홀로 거주하는 어르신들에게 직접 전달해 의미를 더했다.

나미영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