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15일, 옥천예술사랑회 예(藝)울림 창립기념 축하공연 펼친다

옥천군 예술을 사랑하는 사람들이 모여 옥천예술사랑회 예(藝)울림을 창립하였다. 초대 회장으로 혜철스님(대성사 주지)이 회원들의 추대로 선출되어 2년 단임의 임기를 시작하고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첫 행사로 오는 15일 오후 5시 옥천 관성회관에서 회원들과 군민들을 초청하여 예송예술단 김정미 단장의 사회로 인기가수 조혜미 특별공연과 단체 및 개인 회원들의 공연이 2시간 동안 펼쳐진다.

공연으로는 권영배 대금 공연, 김정미 살풀이 춤 함께 진행되며, 김상중, 귄선자 부부의 색소폰, 줌바댄스 옥천줌바쟁이, 통기타, 시낭송, 라인댄스, 난타, 가요 등 축하공연이 이어진다.

예울림은 이달 말에는 가을 낭만음악회도 열 계획이다. 이어 11월에는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12월에는 연말 봉사 공연을 할 생각이다.

앞으로 어린이들의 끼를 발굴하고 뒷받침하도록 경연대회를 분기별로 개최하고, 버스킹을 상설화해 예술이 꽃피는 옥천군을 만든다는 목표다.

더불어 문화와 예술이 필요한 소외계층을 찾아가 공연하고 청소봉사, 배식봉사, 위문봉사를 진행할 계획이다.

특히, 옥천군관광협의회가 정식으로 창립하면 산하 단체로 가입해 공모사업을 신청하고, 전국 문화예술인 경연대회도 개최한다는 목표다.

손혜철 회장은 “옥천군, 옥천문화원, 옥천예총과 긴밀한 협의를 통해 옥천예술사랑회 예(藝)울림 회원들이 활발한 활동을 하도록 뒷받침하고 문화와 예술이 꽃피는 옥천군이 되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이희영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