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최근 5년, 고속도로 톨게이트에서 발생한 사고 554건에 달해

사망 17명, 부상 141명 등 인명 피해도 심각

하이패스 차로에 비해 통행권차로 사고 많아, 사고원인으로는 주시태만이 절반

이후삼 의원 “안전조치 강화 등 사고 근절 위한 노력 필요”

▲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이후삼 국회의원 (더불어민주당)

최근 5년간 고속도로 톨게이트에서 발생한 사고가 554건에 달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특히, 하이패스 차로에 비해 통행권 차로의 사고 수가 높은 것으로 드러나 이에 대한 대책 마련 역시 시급한 것으로 나타났다.

더불어민주당 이후삼 국회의원(충북 제천 단양,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국토교통위원회)이 한국도로공사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4년부터 2018년까지 발생한 톨게이트에서의 사고는 총 554건으로 이로 인한 사상자 역시 사망 17명을 포함해 158명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전국 톨게이트 수 중 하이패스 차로(37%)와 통행권 차로(48%)의 비중에 비해 사고는 하이패스 차로 197건(35%) 통행권 차로 357건(64%)로 나타나, 통행권 차로의 안전 대책 마련이 시급한 것으로 드러났다.

주요 사고원인으로는 하이패스 차로와 통행권 차로 모두 운전자 과실 중 주시태만이 각각 79건과 193건으로 가장 많았으며, 두 차로 역시 2014년 이후 사고건수는 줄어두는 추세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후삼 의원은 “톨게이트에서의 사고가 여전히 발생하고 있는 것에 대한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 특히, 운전자 주시태만 사고가 여전히 빈번한 것에 대해서는 도로공사 차원에서의 차량속도제한 표시 및 방호울타리 설치와 함께, 안전운행과 관련된 홍보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펼칠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이 의원은 “또한, 통행권 차로에서의 사고가 하이패스 차로에 비해 사고율이 높은 것에 대한 원인분석과 함께, 하이패스 차로 보급 확대 및 통행권 차로에서의 안전 조치 등에 대해서도 적절한 조치가 뒤따라야 한다”고 밝혔다.

차연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