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옥천군, 오는 11월 28일부터 순환 수렵장 운영

충북 옥천군은 오는 11월 28일부터 내년 2월 29일까지 수렵장을 운영한다고 11일 밝혔다.

군은 이 기간 군 전체면적 537.1㎢ 중 생태보전지역, 상수원 보호구역, 공원 구역 등 수렵 금지구역 71.457㎢를 제외한 465.643㎢를 수렵장으로 설정해 운영할 계획이다.

수렵 승인 예정 인원은 550명이며, 수렵기간 중 12월 31일부터 내년 1월 1일 양력설 연휴와 내년 1월 24일부터 27일까지 설 연휴에는 수렵을 전면 금지하고, 지역행사와 군사훈련기간 등에도 탄력적으로 수렵을 금지할 예정이다.

특히, 아프리카돼지열병이 지역에서 발생하면 수렵장 운영을 전면 중단할 방침이다.

또한, 수렵장 기간에는 주민들이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고 군 담당자는 밝혔다.

특히, 입산을 자제하고 만약 산에 갈 경우에는 빨간색 등 눈에 잘 띄는 옷을 착용하고 갈 수 있도록 하고, 축사에서는 가축 등을 축사 밖으로 방목하는 행위를 자제하여, 재산 및 인명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하도록 권고했다.

차연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