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오송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 전 세계 바이어들, 오송으로 몰려온다46개국 430여명의 바이어 5일간 수출상담회 진행

‘화장품 원료 분야’에 특화된 원료상담회 별도 개최

오는 10월 22일부터 26일까지 오송역에서 열리는 2019 오송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 개막이 다가온 가운데, 전 세계 바이어들을 맞이하기 위해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충청북도는 한국무역협회, KOTRA, 한국전시산업진흥회 등 총 7개 기관과 바이어 유치 업무협약을 체결하여, 46개국 430여명의 바이어를 유치하였다. 동남아, 중화권 뿐 아니라 유럽, 중동지역의 참여 비율이 높아 수출시장 다변화에 성공했다고 보여진다.

초청 바이어와 기업관 참가업체는 사전매칭 시스템을 통해 1:1 비즈니스 상담을 진행하며, 5일간 약 2,000회의 수출상담이 이루어진다. 또한 롯데홈쇼핑, 홈플러스 등 국내 대형유통 상품기획자(MD) 30명도 초청해 구매 상담회를 진행한다.

특히 올해는 KOTRA에서 화장품 원료 해외바이어 초청 수출상담회를 별도로 계획하여 진행한다. 10월 23일에 진행되는 원료상담회는 원료바이어 11 개사와 원료국내기업 20여 개사가 참가하며, 화장품 완제품 뿐 아니라 원료에 특화된 수출상담회 개최로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예정이다.

충청북도 관계자는 “우리 엑스포는 참가업체의 실질적인 수출 판로 개척을 위해 힘쓰고 있으며, 국내 최대의 수출진흥 전문엑스포로서 참가기업과 바이어의 만족도를 모두 높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 이라고 밝혔다.

신동기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