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세종시, 스타트업 기업 청년일자리지원 사업 협약 체결총 1억 5675만 원 투입…스타트업 기업 인력난 해소 기대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6일 세종창업키움센터에서 세종시 스타트업 청년일자리지원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한 협약식을 개최했다.

스타트업 청년일자리지원 사업은 미취업 청년의 일자리 제공과 스타트업 기업의 인력난 해소를 위해 추진되며, 국비와 시비, 기업부담을 포함해 총 1억 5675만 원이 투입된다.

이 사업에 따라 시는 미취업 청년 21명을 고용한 우수 스타트업 기업 15개 사에 채용인원 1명당 월 160만 원씩의 인건비를 최대 2년간 지원한다.

이날 협약식에서는 시와 청년, 우수 스타트업 기업, 세종창조경제혁신센터가 지속가능한 일자리창출과 지역 스타트업의 육성 발전을 위해 상호 협력할 것을 약속했다.

구체적으로 시는 스타트업 청년일자리지원 사업을 총괄하고 관리·감독 권한을 가지며, 지원 기관은 청년 근로자의 역량 강화와 기업의 근로 환경 개선을 위한 각종 교육 및 컨설팅 등을 지원한다.

참여 청년은 근로계약에 따라 근무를 성실히 이행해야 하며, 우수 스타트업 기업은 청년을 채용함에 있어 사업종료 후 계속 고용의무를 원칙으로 한다.

신동기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