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스포츠
증평군, 천하장사와 함께하는 ‘인삼씨름단 씨름 아카데미' 열다'17년도 천하장사 김진 선수를 비롯한 체급별 선수들이 직접 시범경기 선보여

증평군은 7일 증평읍 송산리 증평군씨름장에서 지역 내 초·중·고 3개교 학생 20여 명을 대상으로 ‘인삼씨름단 씨름 아카데미'를 실시했다.

스포츠재능 나눔활동의 일환으로 추진된 이번 아카데미에서는 증평군 인삼씨름단 선수들이 학교체육 활성화를 위해 지역학교와 연계해 참여한 초·중·고 선수들에게 준비운동 방법을 시작으로 원 포인트 레슨을 통한 씨름 기술을 전했다.

특히, 2017년도 천하장사 김진 선수를 비롯한 체급별 선수들이 직접 시범경기 시연 및 이론과 함께 학생들과 일대일로 직접 샅바 잡는 요령과 효과적인 손기술, 다리기술, 들 기술, 혼성기술 등 씨름의 다양한 기술을 직접 전수했다.

수업에 참여한 이대성 학생(증평중 3학년)은 “인삼씨름단 선수분들이 직접 다양한 기술을 알려주시고 이해하기 쉽게 설명해주니 씨름이 이렇게 재미있는 줄 몰랐는데 내년에 씨름대회에서 꼭 배운 기술을 써보고 싶다”는 소감을 밝혔다.

한편, 증평군인삼씨름단은 도내 유일한 씨름실업팀으로 2019년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성공기원을 위한 SNS 동참, 민속씨름 홍보를 지원했으며, 각종 전국단위 씨름대회에서 17회 입상하는 등 민속 고유 스포츠인 씨름의 저변확대에 기여 해왔다.

김창복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창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