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영상 포토뉴스
천연기념물 황새, 청주시로 날아온다.

천연기념물 제199호 황새가 청주시에 방사될 예정이다.

청주시가 문화재청의 방사지 공모를 거쳐 충남 예산, 경남 김해, 전북 고창, 전남 해남 등과 함께 황새 방사지로 선정됐다.

황새는 1971년 밀렵으로 인해 멸종됐으며, 현재 멸종위기야생생물이자 천연기념물로 지정·관리되고 있다. 문화재청은 현재까지 황새 복원, 개체 수 증식 등 성과를 거뒀으며 황새의 전국 방사를 추진하기 위해 이번 공모로 방사지를 선정했다.

청주시는 문화재청, 한국교원대 황새생태연구원과 함께 지난 2014년부터 황새복원사업과 청람황새공원 사육장 리모델링 사업 등을 추진하는 등 황새복원의 거점으로서 역할을 하고 있다.

청주시는 내년부터 문화재청과 논의해 방사에 적합한 곳을 선정하고 방사장 건립 및 적응 기간 등을 거쳐 2021년에 황새를 방사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황새가 청주시에 텃새로 자리잡고 잘 살아갈 수 있도록 친환경 서식지 조성 등 다양한 방안을 강구해 향후 청람황새공원 리모델링 공사 완료 후 시민들에게 다양한 생태 교육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라고 말했다.

차연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