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미담(美談)
음성군 박순배 씨, 장학금 1천만원 기탁

음성군 대소면 출향인 박순배 씨가 지난 10일 대소면 행정복지센터(면장 남원식)를 방문하여 지역인재 육성을 위해 써 달라며 장학금 1천만원을 대소장학회에 기탁했다.

대소면 삼정리가 고향인 박순배 씨는 서울에서 약국을 경영하고 있으며 매년 대소장학회에 기부하고 있다.

박순배 씨는 “후배들이 어려운 환경을 이겨내며 학업에 정진하고, 바른 인성을 지닌 참 인재로 성장해 지역 발전을 이끌어 나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손달섭 이사장은 “미래를 이끌어 갈 지역 학생들에게 꿈과 희망을 심어주는 일이 지역사회 발전의 첫걸음이라고 생각한다”며 감사의 뜻을 전달했다.

남원식 대소면장은 “열악한 교육환경으로 인해 농촌 학생 수가 지속해서 감소하여 어려움이 많은 가운데, 출향인 들의 고향에 대한 사랑과 응원이 많은 도움이 되고 있다”며 감사함을 표했다.

김창복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창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