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청주시, 벼 재배농가에 79억원 지원

청주시가 쌀 생산 농가의 간접적인 소득 보전과 농촌일손 부족현상을 덜어주기 위해 논 농업 필수영농 자재지원 사업 등 11개 사업에 79억 9800만 원을 지원해 안정적인 쌀 생산 기반 구축 및 쌀 생산농가의 경영 안정화를 도모한다.

벼 병해충 방제지원 사업은 지난해보다 6억 4600만 원 증액된 16억 90만 원, 못자리상토지원 사업 13억 3400만 원, 맞춤형 비료 등 필수영농자재지원사업 21억 2200만 원, 벼 우량종자대 지원 사업 7억 8500만 원, 친환경특수미생산단지 지원 사업 1억 7300만 원 등이 있다.

시는 원활한 사업추진을 위해 각 구청 및 읍ㆍ면ㆍ동 업무 담당자를 대상으로 사업지침 설명회를 개최하고, 우량농자재 공급을 위해서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관련 업체 현지 방문을 실시해 생산시설 확인 및 자체 품질 관리 실태 등을 점검하는 등 사전준비에도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올해 농자재지원 사업 대상은 청주시에 거주하면서 1000㎡ 이상 벼를 재배 하는 농업인이며, 농가별 지원기준은 2019년도 쌀 소득보전 변동직불금 수령대상 면적을 기준으로 하고, 직불금 미신청 필지에 대해서는 거주지 읍ㆍ면ㆍ동 행정복지센터로 23일까지 별도 신청하면 지난해 벼 재배 사실 등을 확인해 지원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올해도 우리 시 쌀 생산농업인의 경영안정과 소득보전을 위해 다양한 지원정책을 추진에 최선을 다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신동기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