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반대대책위, 대안 없는 백지화 주장 중단”괴산군사회단체협·메가폴리스산업단지유치위 성명

괴산군사회단체장협의회(회장 최준환)와 메가폴리스산업단지유치위원회도 24일 반대대책위에 대화와 협상을 촉구했다.

협의회와 유치위는 이날 군청 브리핑룸에서 성명서를 냈다.

협의회와 유치위는 성명서를 통해 “괴산군은 노령인구 증가, 저 출산 등으로 향후 30년 이내 소멸위기에 접어들고 있어 산업단지 유치 등 양질의 일자리 창출로 지역경제가 활성화 되어야 한다”며 “반대대책위, 토지소유자, 괴산군 간 오해로 인한 갈등 해소를 위한 대화와 협상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어 “괴산군은 그동안 주민 대화와 설득을 위해 서한문과 설명자료 발송, 주민 설명회, 타 지역 폐기물매립장 견학을 진행했다”며 “지속적인 반대대책위 활동과 토지 소유자의 편입 미동의로 장기간 사업이 지연되고 있고, 사리면 주민 간 갈등을 부추기고 있다”고 덧붙였다.

협의회와 유치위는 “반대대책위원회는 대안 없는 백지화 주장을 중단하고 사리면의 장기적 발전 방향과 후손들의 미래 먹거리 마련을 위해 적극 협조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윤빈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윤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