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증평군, 2023년 공공비축미곡 포대벼(건조벼) 매입 시작
▲ 공공비축미곡 포대벼 매입 현장에 이재영 군수가 방문한 모습.

충북 증평군은 2023년산 공공비축미곡 포대벼(건조벼) 556t을 20일부터 매입하기 시작했다.

공공비축미곡 매입은 용강리에 있는 원국상사(도정공장 및 정부양곡창고)에서 오는 24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2023년 매입품종은 추청과 알찬미이며, 이 외의 다른 품종을 20% 이상 혼입하면 5년간 공공비축미곡 수매가 제한되므로 출하 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매입가격은 통계청에서 수확기(10~12월) 전국 평균 산지 쌀값을 조곡(40kg)으로 환산한 가격으로 최종결정된다.

이재영 군수는 매입 첫날인 20일 현장을 방문해 “올해 많은 비가 내리는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양질의 쌀을 생산하기 위해 노력해 주신 농업인의 노고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전하며 농업인들의 의견을 청취하고 격려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예지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