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카메라 고발
‘국제공예빈엔날레 행사장은 쓰레기장'

청주국제공예비엔날레가 열리는 옛 연초제조장.

플라스틱 음료수 병 등 각종 쓰레기들이 어지럽게 버려져 있고 혈세를 들여 세워놓은 솟대 공예품은 제초작업이 이뤄지지 않아 커다랗게 자란 숲에 가려져 이곳을 찾는 국내·외인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한다.

중부포커스  webmaster@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포커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