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아름동 달빛축제 성료…폭염 속 인파 몰렸다

세종특별자치시 아름동 해피라움 일대 달빛광장에서 지난 6일 개최된 제1회 ‘달빛축제’가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

축제 당일 낮에는 35도가 넘는 뜨거운 날씨로 폭염경보가 발효됐으나 많은 시민들이 축제를 즐기기 위해 낮부터 달빛광장을 찾았다.

아름동 복합커뮤니티센터 옆에 마련된 물놀이장에는 하루 종일 아이들의 웃음소리가 끊이지 않았고, 재능기부로 이루어진 공연도 시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차 없는 도로에는 주변상가에서 부스를 설치해 먹거리 등을 판매하고, 지역 금융기관에서도 쌀과 부채 등을 나눠주며 축제 분위기를 연출했다.

일부 점포는 준비한 재료가 일찌감치 소진될 만큼 호응이 컸다.

축제를 기획한 세종시의회 상병헌 의원(교육안전위원장)은 “많은 사람들이 참여해 아름동 상권 활성화와 마을 공동체 형성에 큰 희망을 보여줬다”며 “앞으로도 달빛축제를 지속적으로 열어 상권 활성화에 도움을 주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희영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