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
충북지역 1만3천964명 2020 수능시험 치른다.

충청북도교육청이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응시원서 접수 마감 결과 1만3천964명이 접수했다고 발표했다.

이는 지난 2019학년도 1만5천109명보다 1천145명이 감소(-7.5%)한 결과이다.

응시 결과를 2019년(지난해)과 비교해보면,

자격별로는 재학생 비율은 전체 응시 인원 중 1만1천107명(79.5%)으로 지난해 1만2천460명(82.5%)보다 1천353명이 감소하였으며, 고등학교 졸업생의 경우 2천571명이 응시하여 지난해 2천373명보다 198명이 증가했다.

검정고시 등으로 고등학교 학력을 인정받은 응시생도 286명으로 지난해 276명 대비 10명으로 소폭 증가했다.

선택영역∙응시 분야별 현황은 사회탐구 영역 지원자가 49.5%(6천563명)으로 지난해 대비 47.5%(6천866명)보다 2% 증가하였으며, 과학탐구 영역 지원자는 49.6%(6천578명)으로 지난해 대비 51.3%(7천424명)보다 1.7% 감소했다.

특히 제2외국어 영역에서는 전체 응시자 3천461명중 아랍어Ⅰ이 2천734명으로 79%가 지원해 눈길을 끌었다.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은 오는 11월 14일(목)에 실시된다.

곽재근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재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