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청주시, 오늘 영화 <바이러스> 촬영 도로통제김윤석, 배두나 주연…20일(일) 흥덕구 옥산면 일부구간 교통 통제

영상문화도시 청주를 구현하는 청주영상위원회(이하 청주영상위)가 로케이션 지원작 영화 <바이러스> 촬영으로 오는 20일(일) 흥덕구 옥산면 일부구간에 대한 교통 통제를 예고했다.

청주시청과 흥덕경찰서, 청주영상위의 협조 및 허가 아래 진행되는 이번 촬영의 통제구간은 흥덕구 옥산면 동림삼거리부터 금계교삼거리까지 400m 구간으로, 통제시간은 20일(일) 07시부터 15시까지이며 부분통제로 진행한다.

청주영상위의 로케이션 지원 아래 청주 곳곳에서 촬영을 진행해온 영화 <바이러스>는, 이번 촬영에 앞서 도로교통방송 안내 및 교통안전요원∙사인보드카 배치로 시민 안전을 최우선하고 불편은 최소화하겠다고 약속했다.

교통통제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청주문화재단 청주영상위(043-219-1083)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2020년 개봉 예정인 영화 <바이러스(감독 강이관, 주연 김윤석 ∙ 배두나)>는 유일하게 치료제를 만들 수 있는 연구원 이균(김윤석)과 바이러스에 감염된 옥택선(배두나)이 만나 벌어지는 에피소드가 담긴다. ‘사랑의 감정을 느끼게 되지만 수일 내에 사망하는 정체불명의 바이러스’를 둘러싼 색다른 소재에, 더 이상의 수식어가 필요 없는 연기파 배우들의 열연으로 일찌감치 내년도 흥행작으로 점쳐지고 있는 작품이다.

강영식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