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세종시의회 예산결산특별위 회의 개최2·3일 양일간에 걸쳐 2019년도 시·교육청 추경안 및 기금운용안 심사
▲ 세종시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가 2019년도 추경안 및 기금운용안을 심사하고 있다.

세종특별자치시시의회(의장 서금택) 예산결산특별위원회(위원장 이태환, 이하 예결위)는 제59회 정례회 기간 중 2일과 3일에 회의를 개최하여 ‘2019년도 제3회 세종시 추가경정예산안 및 기금운용계획변경안’과 ‘2019년도 제2회 세종시교육비특별회계 추가경정예산안 및 교육재정안정화기금 운용계획안’에 대해 각각 심사를 진행했다.

세종시장이 제출한 제3회 추가경정예산은 총 1조 6,911억원으로 제2회 추경안 대비 22억 원(0.13%) 증액 되었으며, 일반회계 세입예산안과 특별회계 예산안 그리고 기금운용계획 변경안은 원안대로 심사했다.

주요사업 증감내역을 살펴보면 참여공동체과 소관 마을활력소 조성 및 농가리모델링 등 6개 사업에 2억 7,513만 원을 감액하고, 교통과 소관 죽림리 회전교차로 조성사업 등 6개 사업에 9,071만 원을 증액 조정하였다.

또한, 교육감이 제출한 제2회 세종시교육비특별회계 추가경정예산안은 총1조 3,495억 원으로 제1회 추경예산 원보다 18억 원(0.14%) 증액 되었으며, 행정지원과 소관 교원인건비 보수 등 13개 사업에서 20억 5,550만 원을 감액하고, 조직예산과 소관 일반예비비 1억 원과 재정안정화기금 적립금 19억 5,550만 원을 증액 조정하였다.

특히, 세종교육청이 교육재정안정화기금 1,738억 원을 적립 운용할 수 있는 교육재정안정화기금도 통과되어 향후 교육재정을 보다 건전하고 안정적으로 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태환 위원장은“한해를 마무리하는 결산 추경으로 이월액과 불용액을 최소화하고, 긴급성 및 적절성 등을 확인하여 시급한 지역현안 수요에 대응한 예산 발굴과 심사에 심혈을 기울였다”고 밝혔다.

이번 예결위를 통과한 세종시청 및 교육청의 2019년도 추경예산안과 기금운용계획(변경)안은 오는 12월 13일 제5차 본회의에 부의돼 최종 확정된다.

한편, 예결위는 오늘 5일부터 11일까지 시청·교육청의 2020년도 예산안 및 기금운용계획안에 대한 심사를 이어간다.

강영식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