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증평군 여성취업센터, 올해 302명 구직 성공
▲ 2018년 취업창업박람회

증평군 여성취업지원센터가 출산·육아 등으로 경력이 단절된 여성들의 든든한 지원군이 돼주고 있다.

증평군은 여성취업지원센터를 통해 올해 총 302명(11월 말 기준)의 여성에게 새 일자리를 안겼다고 9일 밝혔다.

특히, 취업자 중 61%(186명)가 상용직 일자리를 찾아 양질의 일자리 제공에 성공한 것으로 나타났다.

직종별로는 제조업이 222명(74%)으로 가장 많았고 서비스업이 58명(19%), 사무직이 22명(7%)인 것으로 집계됐다. (퍼센트지는 반올림 기준)

군은 지역 경력단절 여성의 취업지원을 위해 여성회관 3층에 여성취업지원센터를 마련하고 다양한 취업 관련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자기분석, 생애목표설정, 취업시장 이해, 직업의식, 면접법 등의 취업준비교육을 실시했다.

또 기업이 실제로 필요로 하는 업무능력을 갖출 수 있도록 지역 내 기업과 연계한 교육을 펼쳤다.

전산회계 2급, FAT 2급, ITQ(엑셀) 등 자격증 취득 교육을 2개월(4.1.~6.7.) 간 운영한 결과 수료생 18명 중 11명이 취업하는 성과를 거두기도 했다.

이밖에도 5차례에 걸친 구인구직 만남의 날과 8차례의 이동상담 등을 진행했다.

신동기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