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증평군 첫 미술관! 온세아트센터 10일 개관다음달 15일까지 ‘2019-2020 코리아 아트페스티벌’ 개최

증평군에 첫 미술관이 들어섰다.

온세아트센터(이사장 조승행)는 10일 증평읍 미암리 온세아트센터 미술관에서 개관식을 열었다.

개관식에는 홍성열 증평군수와 이시종 충북도지사, 경대수 국회의원(증평·진천·음성) 등이 참여했다.

온세아트센터 미술관은 1600여 ㎡ 규모에 2개의 전시장을 갖췄다.

이곳에서는 다음달 15일까지 ‘2019-2020코리아아트페스티벌’을 개최한다.

대한민국 미술시장의 변화와 발전을 추구하고자 기획된 전시회로, 국내 작가 3200여 명의 작품(한국화, 서양화)을 만나볼 수 있다.

관람료는 무료다.

온세아트센터 설재구 관장은 “미술인들이 작품 활동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대관료는 받지 않고 운영할 것”이라며 “김득신 문학관과 김소월 문학관, 좌구산 휴양랜드, 에듀팜 특구 등 지역의 관광·문화 자원과 연계한 프로그램을 개발해 지역 활성화에 일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온세아트센터는 ‘별빛 뮤지엄’을 조성해 ‘별’을 주제로 한 축제와 미술전, 사진전을 기획하고 있다.

이희영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