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공주시, 장애인 일자리사업 개시…93명 취업

공주시(시장 김정섭)가 2020년 새해 장애인 일자리사업을 본격 추진해 미취업 장애인들의 사회 참여 기회를 대폭 확대한다.

13일 시에 따르면, 장애인 일자리사업은 취업이 어려운 중증장애인들에게 사회 참여 기회를 제공하고 직업생활 경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것으로 매년 지원자가 증가하는 추세라고 밝혔다.

이를 위해 시는 지난 달 채용 공고를 통해 총 120여명의 신청자 중 면접 및 심사를 거쳐 장애인 일반형 일자리사업 31명, 시간제 10명, 장애인 복지일자리 사업 50명 등 총 93명을 선발했다.

이들은 앞으로 1년 동안 일자리사업에 참여할 예정으로, 일반형 일자리는 관공서와 사회복지시설 및 단체 등에서 행정도우미로 전일제는 주5일 40시간, 시간제는 주5일 20시간 근무한다.

또 복지형 일자리는 공공기관과 다중이용시설 주차계도 및 환경 도우미로 주14시간 월 56시간 근무한다.

우전희 경로장애인과장은 “취업 취약계층의 사회참여를 높이기 위해 시행되는 이번 사업을 통해 장애인들의 직업적 역량을 강화하고 자립 의지를 높여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더불어 행복한 복지 사회를 만들기 위해 노력할 것이다”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장애인 맞춤형 일자리를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신동기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