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충북인삼농협, 올해 첫 일본수출길 개척
▲ 이규보 충북인삼농협조합장(왼쪽 여섯번째) 등 관계자들이 일본수출을 기념하여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충북인삼농협(조합장 이규보)는 23일 오후 증평읍에 위치한 인삼농협 본점 앞마당에서 농협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올해 첫 일본수출 상차식(수출품을 트럭에 실음)을 가졌다.

수출품인 홍삼정골드 데일리마일드는 지난해 말 공영홈쇼핑을 통해 첫 출시가 된 제품으로 이어서 일본에 첫 수출까지 하는 쾌거를 올렸다.

이번 수출규모는 약 3만 3천달러 상당이며 올해 추가로 홍삼농축액 등 300만불도 수출계약을 완료했으며, 일본의 온라인 쇼핑몰인 아마존 재팬 등을 통해 판매될 예정이다.

한편, 충북인삼농협은 지난해 총 310만불 수출실적에 이어 올해는 45% 성장한 450만불 수출을 목표 해외마케팅에 발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이규보 조합장은 “기존에 주된 수출국인 중국이 비관세장벽 강화로 수출이 어려워져 미국, 일본 등 신시장 개척에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수출시장 개척을 통해 우리 인삼의 가치를 전 세계에 알리고 이를 통해 농가소득 증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충북은 우리나라 고려인삼의 약 20%가 생산되는 전국 최대 산지다.

신동기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