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유기농 찰옥수수와 수박, 충북이 이끕니다!충북농기원, 「찰옥수수·수박 유기재배 매뉴얼」 2권 발간

충청북도농업기술원(원장 송용섭)은 대한민국 농업혁신의 중심인 충북의 대표적 농산물 ‘찰옥수수’와 ‘수박’에 대한 ‘유기재배 매뉴얼’ 기술서 2권을 발간했다고 밝혔다.

찰옥수수 유기재배 매뉴얼은 유기농업연구소에서, 수박 유기재배 매뉴얼은 수박연구소에서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 유기농업과와 3년간 공동연구 끝에 발간했다.

본 유기농 기술서는 현장실증과 접목하여 도출한 연구 결과를 유기재배 농업인이 이해하기 쉽도록 기술했다. 유기농업은 무농약 재배와 함께 친환경농업에 포함되며, 생산된 유기농산물의 소비자 안전성은 최상위에 위치한다.

특히, 찰옥수수 유기재배 매뉴얼은 유기농자재인 생선아미노산액비와 퇴비차(퇴비를 우린 물에 공기를 넣어 만든 매생물 배양액)의 혼합처리가 대부분 수입에 의존하는 유박(식물의 종자에서 기름을 짜고 난 찌꺼기)을 대체할 수 있다는 연구 내용을 담았다.

그리고 수박 유기재배 매뉴얼은 유기수박 재배를 위한 토양과 양분관리 그리고 시설재배지에서 가장 문제가 되는 염류 장해 해결 기술에 대해 다뤘다.

수박연구소 윤건식 육종재배팀장과 유기농업연구소 이성희 유기농업연구팀장은 “향후, 보다 혁신적인 유기농자재를 개발하여 유기농산업 발전과 건강한 삶이 펼쳐지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신동기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