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진천군의회, 4차 재난지원금 농업인 포함 촉구 성명서 발표
▲ 진천군의회가 1일 정부의 4차 재난지원금 대상에 농업인을 포함해야 할 것을 촉구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제공=진천군의회)

진천군의회(의장 김성우)가 11일 정부의 4차 재난지원금 대상에 농업인을 포함해야 할 것을 촉구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김성우 의장을 비롯한 진천군의회 의원들은 코로나19의 확산과 유례없는 자연재해로 직격탄을 맞은 농업인이 재난지원금 대상에서 제외된 것에 유감을 표하며, 정부 재난지원금 지급에 세 차례나 홀대받은 농민들의 배제를 더 이상 좌시할 수 없음을 시사했다.

군 의회는 그동안 재난지원금 지급 대상에 대다수의 소상공인과 태양광사업자까지 포함해 왔지만 농업인을 위한 실질적 지원은 없어 형평성 논란을 제기하며,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한 학교급식의 중단과 농산물 및 화훼 소비 부진, 외국인 근로자 입국 제한 조치로 인한 농촌 인력수급 문제 등 현재 농업인들의 피해가 심화되고 있음을 강조했다.

이에 진천군의회는 4차 재난지원금 지급대상에 농업인을 포함하여 코로나19로 막대한 피해를 입은 농촌이 회생할 수 있는 실질적이고 직접적인 국가 재난 지원 대책을 마련하여 줄 것을 촉구했다.

강영식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