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괴산전통시장 '문화관광형 육성사업' 선정중소벤처기업부 2년간 10억 지원…특성화 추진

중소벤처기업부 공모사업인 ‘2023년 특성화시장 육성사업 문화관광형사업’에 괴산전통시장(상인회장 이정우)이 최종 선정됐다.

문화관광형사업은 지역의 문화·관광자원을 연계해 시장 고유의 특장점을 집중 육성하는 상인 중심의 프로젝트다.

9일 괴산군에 따르면 이 공모 사업선정으로 올해부터 2년간 10억 원의 사업비를 지원받는다.

이 사업을 통해 괴산전통시장은 △패키지 디자인 개발 및 제작 △지역 종묘회사(청안) 연계 고객 맞춤형 고추상품(당조·항암고추) 개발 △고추 특화메뉴 개발 △관광객 맞춤 쇼핑 시스템 지원 △카페 운영 △SNS 마케팅 운영 △괴산전통시장 한마당축제 △괴산전통시장 고추요리 경진대회 △경영·디자인 컨설팅 △연중 이벤트 운영 등 특화상품 브랜드를 명품화 한다.

이정우 상인회장은 “지난 2015년 괴산읍과 청천면이 협업으로 공모사업에 선정된 이후 두 번째 선정되는 쾌거다”며 “종묘회사와 연계한 항암 고추 개발과 전통시장 한마당 축제 등을 통해 명소화를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송인헌 군수는 “괴산군의 풍부한 문화와 관광자원을 연계한 문화관광형사업을 추진해 중부권 명품 특화시장으로 발돋움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괴산전통시장 상인회는 146명 회원이 활동하고 있으며 212개 점포가 운영되고 있다.

문의: 괴산군 경제과 경제정책팀 043-830-3292.

중부포커스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포커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