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충주시 간부공무원 코로나19 극복 급여반납 동참코로나19 국민들과 고통을 나누기 위해 릴레이 선행 동참

충주시가 코로나19를 극복하고 시민들의 어려움을 덜어주기 위해 급여 일부를 반납하는 릴레이 선행에 나섰다.

시는 충주시장을 비롯해 부시장 및 5급 이상 간부공무원 84명이 3개월 동안 본인의 급여 중 2020년 급여인상률 2.8%에 상당하는 금액을 반납하기로 결정했다고 26일 밝혔다.

자진 반납한 재원은 코로나19로 인해 위축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한 각종 시책에 활용될 계획이다.

또한, 시는 6급 이하 공무원들을 대상으로는 자발적 모금 운동을 통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성금을 마련할 것이라고 전했다.

아울러 충주시청 전 직원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자율적으로 급여 일부를 충주사랑상품권을 구입 할 예정이다.

상품권 구매는 직급별로 5급 이상 50만 원, 6급 20만 원, 7급 이하 10만 원이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코로나19의 여파로 상권이 위축되고 어려운 상황이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공무원들의 성금이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 계기가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배려와 단합으로 위기의 시기를 잘 이겨낼 수 있도록 전 시민이 예방수칙 준수와 사회적 거리두기를 꼭 지켜달라”고 말했다.

김창복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창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