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충청북도 특판전‘만남의광장 Live-충북의맛’홈쇼핑 방송중기중앙회 ․ 충북도 ․ 홈앤쇼핑, 도내 우수 中企제품 홈쇼핑 지원

중소기업중앙회 충북지역본부(충북중소기업회장 윤택진)와 충청북도(도지사 이시종), ㈜홈앤쇼핑(대표이사 김옥찬)은 코로나19 여파로 지역 경제가 침체됨에 따라 도내 중소기업에 판로지원을 통한 지역 경제 활성화 도모를 위해‘만남의광장 Live-충북의맛’홈쇼핑 생방송을 특별기획하여 금일 9월 16일(수) 오후 4시부터 120분간 홈앤쇼핑(홈&쇼핑)채널에서 방송·판매한다고 밝혔다.

이번 특판전은 추석 명절을 앞두고 특별기획 되었으며, 명절 선물세트로도 제격인 충북 농특산물을 가공한 도내 우수 중소기업의 4개 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먼저 16일 오후 4시부터는 보은대추한과의 보은 대추를 활용한 보은대추한과 지함2호 선물세트를 판매하며, 4시 30분부터는 충북인삼협동조합의 증평 인삼을 활용하여 제조한 홍삼정 투데이스틱 선물세트를 판매한다. 이어 오후 5시부터는 괴산군공동사업조합의 괴산 청결고추를 활용한 고추잠자리 고춧가루를 판매하며, 5시 30분부터는 영동대벤처식품의 영동포도를 활용한 맑은자연포도즙을 판매한다.

조인희 중기중앙회 충북지역본부장은 “이번 충청북도 특판전 방송을 통해 침체된 지역 경기에 조금이나마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길 바란다.”면서 “지역 농민도 살리고 중소기업도 살리고자 특별 기획된 이번 특판전에 소비자분들의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2012년부터 시작된「충청북도 중소기업 TV홈쇼핑 지원사업」은 지난 8년간(2012~2019년) 32개사를 지원하여 17.5억원의 매출 증대에 기여하였으며, 특히 작년에는 동 사업을 통해 상품성을 인정받은 업체들이 일반방송으로의 전환을 통해 약 24억원의 추가 매출을 기록하는 등 도내 중소기업의 판로확대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올해는 충청북도의 추경 및 홈앤쇼핑의 지원 확대를 통해 코로나19 여파로 경영애로를 겪고 있는 중소기업의 긴급 판로지원을 위하여 기존 5개 업체 지원에서 9개 증가한 14개 업체를 선정하였으며 금년도 내에 방송·판매할 예정이다

신동기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