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청주시의회 김현기 의장, 오송읍·강내면 침수대비 점검미호강 인접지역 및 배수시설 점검 “두 번의 아픔은 없어야”

청주시의회 김현기 의장은 9일 지난해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오송읍과 강내면의 침수대비 집중점검을 실시했다.

이번 점검은 9일 밤(18~24시) 충청북도 전지역 호우예비특보 발표에 따른 것으로, 김현기 의장은 미호강 인접지역을 둘러보고 석화2배수장 등 배수시설 4곳을 방문해 가동상태 점검 후 현장 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이날 김현기 의장은 “지난해 오송읍‧강내면 지역은 주택‧농경지 침수 등으로 큰 피해를 입어 아직까지 침수 트라우마를 겪고 있는 주민들이 많다”라면서 “더 이상 지역주민들의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배수장 운영에 만전을 기대줄 것”을 당부했다.

강영식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