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괴산 계담서원 안광태 학장 ‘붓과 꽃에 빠지다’ 서예·민화전27일~30일 청주문화제조창…부인 정현순씨 작품도 전시
안광태 계담서원 학장

충북 괴산군 계담서원 안광태(전 충북도산림녹지과장) 학장이 ‘붓과 꽃에 빠지다’ 라는 주제로 서예·민화 전시회를 연다.

전시회는 오는 27일~30일까지 청주문화제조창 본관(구 연초제조창) 3층 한국공예관 갤러리 2-2호에서 열린다.

부인 정현순씨 작품도 전시되는 부부전(夫婦展)에는 서예 70여점, 민화 30여점 등 100여점의 작품이 선보인다.

안광태 학장은 “틈틈이 남긴 붓글씨와 민화 몇 점을 한자리에 모았다”며 “서툰 솜씨가 부끄럽고 두렵지만, 좀 더 발전해 보려는 욕심으로 용기를 내었다”고 말했다.

중부포커스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포커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