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음성군의회 “내년 해외연수 안 간다”안해성 의장 “삭감 예산 지역경제 활성화에”

음성군의회가 내년 의원 해외 연수비와 의전용 관용차량 구입비 전액을 자체적으로 삭감해 자칫 관광성 외유 연수 논란과 세금 낭비 지적을 원천 차단할 것으로 보인다.

음성군의회에 따르면 지난 12일에 열린 12월 정례의원간담회에서 내년 의회사무과 일반회계 예산안에 대한 사전 협의 결과 의원 해외연수비, 관용차량 구입예산 전액을 삭감하고 의장단 업무추진비를 감액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삭감할 예산액은 직원 국외여비 2천만 원과 의원 국외연수 여비 3천 2백만 원 등 합계 5천 2백만 원과 의전용 관용차량 구입비 9천 6백만 원 그리고 업무 추진비 4백 52만 원 감액 등 1억 5천여만 원이다.

안해성 의장은 “삭감한 예산을 지역경제 활성화 예산으로 전환해 군민의 삶이 더 나아질 수 있 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중부포커스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포커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