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미담(美談)
충주시, 금가면에 18년째 익명 기부

금가면 행정복지센터는 약 18년째 금가면에 기부를 이어온 익명의 독지가가 설 명절을 앞두고 어려운 이웃을 위한 성금 100만 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익명의 기부자는 ‘금가 면장님, 2024년 설날에 드림’이라고 적은 편지와 함께 100만 원 수표를 함께 동봉해 보내왔다.

황장호 금가면장은 “도움이 필요한 이웃을 위해 꾸준히 선행을 이어오는 익명의 기부자에게 감사드린다”며, “금가면을 사랑하는 기부자의 마음이 잘 전달 될 수 있도록 도움이 필요한 주민분들에게 소중히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익명의 기부자는 2006년부터 나눔을 시작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쓰이길 바란다며 명절 외에도 성금과 책 등을 보내 지역사회에 온정의 마음을 베풀어 오고 있다.

이희영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