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윤갑근 “흑색선전 없는 공정경선 하자”“‘(정우택 의원) 돈 봉투 의혹’ 관련 보도 모르는 일”

“우리 선거 상대는 민주당… 경선으로 국힘 승리하자”

국민의힘 윤갑근 청주상당 예비후보는 19일 최근 불거진 ‘(정우택 의원)돈 봉투 의혹’과 관련해 총선 승리를 위해 비방전 없는 공정경선, 깨끗한 경선을 촉구했다.

국민의힘 공천관리위원회는 지난 16일 청주시 상당구 지역구를 윤갑근 예비후보를 비롯한 지역구를 2인 경선 지역으로 결정한 바 있다.

윤갑근 예비후보는 “대승적 차원의 경선이 될 수 있도록 공정하고 깨끗한 경선을 하겠다”며, “당 승리를 위해 함께 할 것”을 강조했다.

특히, 최근 경선 상대인 정우택 의원의 ‘돈 봉투 의혹’ 보도와 관련해 윤 예비후보와는 무관한 일임을 밝히며 비방전 없는 경선을 제안했다.

윤 예비후보는 “관련 보도를 비롯해 ‘돈 봉투 의혹’은 전혀 알지 못하는 일”이라며, “상당구가 경선 지역으로 결정된 만큼 국민의힘 대승적 차원에서 상대에 대한 불필요한 비방전 없는 깨끗한 경선을 바란다”고 덧붙였다.

이어 “우리의 선거 경쟁 상대는 경선을 치르는 같은 당원이 아닌 다수당 독재로 국정을 방해하는 더불어민주당임을 명심해야 한다”며, “흑색선전 없는 공정한 경선, 축제 분위기의 경선을 통해 적합한 후보를 가리고, 결과에 승복하며 당의 승리를 위해 함께 뛸 것을 약속한다”고 말했다.

한편, 국민의힘 정우택 국회의원은 지역 카페 업자에게 돈 봉투를 받는 영상이 최근 언론에 공개돼 지역 정치권이 시끄럽다.

정 의원 측은 전혀 사실이 아니라고 반박했다.

중부포커스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포커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