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충주시, 6월 화제의 인물 박대성 씨 소개연수동 연원마을에서 역사와 한자공부 재능기부 실천
▲ 충주시는 6월 화제의 인물로 박대성 씨를 소개했다.

충주시 월간예성에서 6월 화제의 인물로 연수동에 거주하는 박대성(76)를 소개했다.

박대성 씨는 연수동 동편마을회관에서 연원고문수신재(連原古文修身齋) 한문교실을 운영하고 있다.

그는 매주 화요일 오후 6시 40분부터 8시 20분까지 주민들에게 한문교육 재능기부를 펼치며 지역사회의 소중한 역사·문화 지킴이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박 씨는 우리말 어휘 70%가 한자로 되어 있어 올바른 어휘력과 독해력을 가지기 위해 한자 공부가 필수적이라는 사실에 착안해, 초등학교부터 배워온 한자 실력을 이웃들을 위해 베풀기로 결심하고 한자교실을 운영하게 됐다.

어학뿐 아니라 창의력과 암기력, 나아가 사자성어와 명심보감 등을 익히며 조상들의 삶의 지혜에 담긴 바른 마음과 행실까지 자연스럽게 익히는 것이 한문의 진정한 가치라고 박 씨는 설명한다.

박대성 씨는 “우리 공동체의 화합에 작게나마 한몫 하고 있다는 자부심으로 연원마을의 역사도 알려주고 한문도 가르치고 있다”며 “수강생은 15명 정도지만 한 자 한 자에 담긴 마음이 더 널리 퍼져나갈 거라고 믿는다”고 말했다.

강영식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