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제21기 민주평통 진천군 협의회 출범자유민주주의에 기반한 평화통일 활동 다짐
▲ 제21기 민주평통 진천군 협의회 출범식

헌법기관이자 대통령 직속 통일 자문기구인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진천군 협의회가 지난 15일 정식 출범했다.

진천군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제21기 민주평통 진천군 협의회 출범식에는 송기섭 진천군수를 비롯해 자문위원들이 참석했다.

1부 행사는 국민의례, 의장(대통령) 영상 메시지 상영, 협의회 구성 보고, 위촉장 전수, 기념 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2부 정기 회의는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안내 동영상 시청, 협의회 임원 인준, 활동 방향, 사업 계획 보고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 출범식에서는 제21기 신임 회장으로 정태흥(57) 전 농협 진천군지부장이 임명됐다.

또한 38명의 자문위원을 위촉, 송 군수가 대통령을 대신해 위촉장을 전수했으며 제20기 간사 공로패 수여식도 함께 진행됐다.

제21기 민주평통 진천군 협의회는 도·군의원, 직능대표 등으로 구성됐으며, 오는 2025년 8월 31일까지 2년 간 지역의 통일 의지와 역량을 결집해 국가 통일정책 자문을 하게 된다.

송기섭 군수는 축사를 통해 “제21기 협의회 출범을 축하하며, 남북 평화통일에 대한 공동의 꿈을 갖고 함께 나아가자”라고 말했다.

정태흥 협의회장은 취임사에서 “자유‧평화‧번영의 한반도로 나가는데 자문위원 한 사람 한 사람이 평화통일의 개척자로서 큰 역할을 해달라”며 “평화통일 기반 조성의 책임감과 사명감으로 적극적인 봉사와 활동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강영식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